‘260억 소년’ 이강인, 전 세계 19세 이하 몸값 5위… 쿠보의 2배

스포탈코리아 2019.12.04 00:04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이강인(발렌시아) 가치가 쑥쑥 올라가면서 전 세계가 알아주는 유망주로 거듭나고 있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트랜스퍼마크트’는 2일(한국시간) 전 세계 만 19세 이하 선수들을 대상으로 몸값 순위를 매겼다.

이강인은 2,000만 유로(약 260억 원)의 가치로 평가됐고, 에두아르도 카마빙가(스타드 렌), 주앙 페드로(플로미넨세)와 함께 공동 5위를 차지했다.

그는 지난 6월 2019 U-20 골든볼 수상을 시작으로 올 시즌 발렌시아에서 13경기 1골로 준주전급으로 거듭나고 있다. 또한, 최근 A대표팀에도 꾸준히 소집되어 데뷔전을 치르는 등 그의 가치는 점점 높아지고 있다.

이강인의 라이벌이자 일본의 신성 쿠보 타케후사(레알 마요르카)는 1,000만 유로(약 130억 원)에 그쳤다. 그의 절반 수준이며, 전체 순위는 18위다. 쿠보는 올 시즌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해 바로 마요르카 임대를 떠났다. 올 시즌 현재까지 12경기 1골 2도움으로 이강인보다 많은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트랜스퍼마크트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스포탈코리아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