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익준, “똥파리 날리냐?” 면박에 보인 반응은?

베타뉴스 2019.12.04 00:28


▲ 감독 겸 배우 양익준이 오랜만에 예능에 출연했다 © SBS 방송캡처

감독 겸 배우 양익준이 ‘불타는 청춘’에 돌아왔다.


3일 방송된 SBS 예능 '불타는청춘'은 서천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조하나, 이연수, 이의정, 안혜경이 모인 가운데, 최성국, 김광규, 최민용, 구본승이 차례로 도착했다. 청명한 늦가을 날씨 속에서 멤버들은 밝게 인사하며 근황을 나눴고 이때 머리를 풀어헤친 양익준이 오랜만에 등장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김광규는 맹활약 하는 양익준을 보며 "어디서 똥파리를 날리냐"고 면박을 주었다. 하지만 양익준은 그저 웃었다. ‘똥파리’는 양익준이 감독 겸 주연배우로 출연해 많은 관객을 모은 대표작이다.


양익준의 수난은 이뿐이 아니었다. 함께 출연한 조하나는 양익준을 보고 "도인인 줄 알았다"라고 수근거렸고 초면인 이의정과 안혜경은 양익준의 포스에 못 다가가 웃음을 자아냈다. 안혜경은 장발의 양익준을 보며 "류승범 씨를 닮은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기사제공 : 베타뉴스 (www.betanews.net)박은선 기자 (press@betanews.net)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베타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유튜브구독하기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