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장성규, "오또맘 사태" 사과에 눈물 흘렸을까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장성규, "오또맘 사태" 사과에 눈물 흘렸을까

베타뉴스 2019.12.07 11:49


출처=오또맘 SNS

방송인 장성규가 오또맘 사태에 팔로우 1명만을 남겼다.


지난 5일 유명 SNS 인플루언서 오또맘은 장성규가 자신을 팔로워 했음을 캡처해 인증, 논란의 불씨를 만들었다. 현재 유부남인 장성규는 아내가 둘째를 임신중이란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그럼에도불구하고 자극적인 노출이 대다수인 오또맘의 SNS를 팔로우 했다는 이유로 불씨가 커진 것.


다음날 경솔했음을 인정한 오또맘은사과 게시물을 게재했다. 장성규는 자신이 방송 중인 라디오 공식 계정만을 남긴 채 오또맘을 포함, 모든 이들을 언팔했다. 하지만 해당 사태는 쉽게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수 일째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다른 불미스러운 일을 겪었을 당시 장성규의 반응이 어땠는지 재조명되고 있다.


앞서 장성규는 지난 5월 골프 대회 도중 기권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의 인물로 떠올랐다. 알고 보니 주최 측에서 스케줄을 다 맞춰주겠다고 해서 참여했던 것. 당시 그는 “앞뒤 사정을 모르시는 한 분이 기자들 앞에 공개 발언을 했고 그게 기사화됐다”고 해명했다.


지난달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 장성규는 “한 기자 분께 사과 전화를 받았다. 그 기자분이 정정 기사도 내주셨다. 그 때 정정기사를 보니 눈물이 났다”고 당시 심경을 전하기도 해다.


사과기사에 눈물을 흘렸던 장성규가 이번 오또맘 사태에 어떤 심경을 겪었는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기사제공 : 베타뉴스 (www.betanews.net)박은선 기자 (press@betanews.net)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베타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유튜브구독하기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