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예지, 용접공 비하 논란 '변명 여지 없이.. 죄송'

이데일리 2020.01.15 00:05

주예지. 사진=주예지 유튜브 채널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스타 강사 주예지가 ‘용접공 비하’ 논란과 관련 사과했다.

주예지는 1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어제 라이브를 진행하는 도중 댓글에 답변을 하는 과정에서 제가 특정 직업을 언급해 해당 직업에 종사하고 계신 분들, 그리고 라이브 방송을 시청해준 분들께 불편함을 드려서 정말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이 부분에 대해서는 어떤 변명의 여지 없이 정말 사과한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앞서 주예지는 지난 13일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 도중 수능 관련 설명을 하면서 “7등급이 나온 건 3점 문제도 틀렸다는 것 아닌가. (공부를) 안 한 거다. 그럴 거면 용접을 배워 호주에 가야 한다. 돈도 많이 준다”고 언급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특정 직업군을 비하했다고 비판했고 논란은 일파만파 퍼져 라디오 방송 출연까지 취소됐다.

한편 주예지는 중앙대학교 수학과를 졸업하고 입시 수학을 가르치고 있는 강사다. 스카이에듀 소속인 주예지는 트와이스 채영 닮은꼴로 화제를 모았으며 유튜브에서 ‘K-math’강사로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