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김현숙 남편, 첫 만남 후 4개월만에 결혼까지... '완벽한 남자라서?'

"읽는 만큼 돈이 된다"

김현숙 남편, 첫 만남 후 4개월만에 결혼까지... '완벽한 남자라서?'

더리더 2020.01.15 00:40


김현숙과 남편이 악플에 대해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김현숙 윤종 부부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현숙 남편은 부지런한 모습으로 음식을 하고 아이와 놀아주며 시간을 보냈고, 김현숙은 편하게 쉬며 시간을 보냈다.


이에 김현숙을 악플에 대해 걱정을 했지만 김현숙 남편은 "후회없이 최선을 다하면 된다. 진정성 있게 잘하면 된다"라고 말해 김현숙을 감동케했다.


김현숙 남편은 사업가로 알려졌으며 두 사람은 1978년생 동갑내기로, 지난 2014년 7월에 결혼했다.


김현숙은 자신의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언급하며 "오래 만난 남자랑 헤어지고 실의에 빠졌을 때 뮤지컬을 하는데 친구 역할 한 언니가 지인을 불렀다. 그 남동생이었다"면서 "처음 만났는데 부산 남자답더라"고 전했다. 이어 김현숙은 "남편의 세심함에 반하고 있는데 그러고 나서 눈을 떴는데 뽀뽀를 하고 있더라"면서 "언니 증언에 의하면 차안에서 서로 목을 빼고 키스하느라 기린과 자라가 됐더란다. 4개월 만에 결혼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더리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더리더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