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이렇게 어른이 되고 가족이 된다…뮤지컬 ‘스페셜 딜리버리’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이렇게 어른이 되고 가족이 된다…뮤지컬 ‘스페셜 딜리버리’

뷰어스 2020.01.15 10:24

사진=엠제이플레닛 제공

엠제이플래닛이 오는 31일부터 2월 29일까지 서울 종로구 대학로 드림아트세터 2관에서 뮤지컬 ‘스페셜 딜리버리’를 올린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우수 창작 레퍼토리 발굴 지원사업에 선정된 뮤지컬 ‘스페셜 딜리버리’는 사랑, 하리, 라라 세 사람의 이야기를 통해 다양한 삶에 대한 선택의 이야기와 또 다른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작품이다.

2016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창작산실 공모에 선정되며 관객과 처음 만났던 뮤지컬 ‘스페셜 딜리버리’는 중극장에서 소극장 낭독뮤지컬까지 다양한 무대를 거쳐 스토리와 캐릭터를 변화시키며 발전되어 왔다. 그리고 2020년 1월 재탄생되어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식구를 찾아서’의 작가인 오미영의 원작은 이 작품에 배우로도 참여하는 유정민의 재창작으로 새로운 호흡을 얻었다. 제목 ‘스페셜 딜리버리’(special delivery)가 뜻하듯 하리의 임신에 초점이 맞춰졌던 초연에서 시작된 작품은 유정민의 글과 작곡가 조선형의 노래를 통해 사랑, 하리, 라라의 다양한 이야기와 그들의 선택, 그리고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쪽으로 변화됐다.

작품에는 지난 공연에 함께 했던 윤성원, 유정민, 박희원을 비롯해 이상은, 김성현, 전수미, 그리고 신예 김두리, 김지윤이 캐스팅 됐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뷰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