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최경환 “호남, 1당 독식 아닌 경쟁해야 인사·예산 유리”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최경환 “호남, 1당 독식 아닌 경쟁해야 인사·예산 유리”

이데일리 2020.01.15 17:19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등 지도부와 총선 출마자가 15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가 15일 호남에서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경쟁하는 데에 “호남은 1당 독식보다는 경쟁하는 체제가 있을 때 더 유리하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난 후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당 경험에 비춰볼 때 광주와 호남인들은 1당 독식으로 짜여져 있을 때보다 경쟁하는 체제가 있을 때에 인사나 예산에서 유리하다”며 “경쟁하는 세력이 있기 때문에 ‘지역에 잘하지 못하면 다른 당에 뺏긴다’는 생각을 한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호남에서 민주당이 독주하기보다는 대안신당 등 제3세력이 나서 경쟁체제를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경쟁체제가 아니라 1당 독식체제가 나쁘다”라며 “가둬놓은 물고기에는 밥을 안준다고 하는 만큼 우리(대안신당)가 호남에서 경쟁 체제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집권한 후 호남에서 연방제 수준의 지방분권을 하겠다는 공약이 하나도 실천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광주와 지역 인구들은 줄어들고 있고, 분권은 대통령, 청와대 정부로 향하고 있어서 분권이 약화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선거에서 지역 분권 문제 또는 지역 균형발전 문제 등을 중요한 포인트로 지적할 것”이라 강조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