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카피추(추대엽), '개그맨 시험 당시 이수근 떨어지고 나만 붙어' #카피추 #추대엽

톱스타뉴스 2020.01.15 17:29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 카피추(추대엽)가 유병재-유규선과 함께 예능에 출연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요즘 최고 대세 카피추가 등장했다.

이날 유병재와 무사히 라이브 방송을 마친 카피추는 유규선 매니저와 함께 저녁을 먹으러 갔다.

옷을 안 갈아입었냐는 유병재에 카피추는 "집에까지 입고 간 적 있다.집에서도 곡이 안나오면 갈아입어본다"면서 의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어 반찬으로 나온 천엽을 본 유병재는 "형 '나도 가수다'에서 천엽 했었지않냐"고 말을 꺼냈고 카피추는 바로 손목을 돌리며 정엽을 따라했다.

유병재는 카피추가 그동안 했던 역할을 정리하며 "성시경을 카피한 성식이형부터 김태원을 카피한 추태원까지 있다"고 설명했다.

카피추는 코미디언 시험합격은 할아버지 연기로 했다면서 "그때 나랑 시험을 봤던 수근이형이랑 2007년 함께 앨범을 내기도 했다. 최종에 같이 갔는데 나만 붙어서 내가 열심히 해서 수근이형 몫도 끌어주겠다고 했는데 이모양이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래도 최근 연락을 많이 받지 않냐고 묻자 카피추는 "유튜브 파급력이 이정도인줄 몰랐다.너무 놀라고 있다"고 답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톱스타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