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만큼 돈이 된다"

일본 오키나와서 코로나19 첫 감염자 발생..집단 감염 일본크루즈 기항 여파

투어코리아 2020.02.14 20:2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18명이 무더기로 발생한 일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의 기항지였던 일본 오키나와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첫 확인됐다.

NHK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오키나와 첫 코로나19 감염자는 60대 여성 택시 운전자로, 지난 1일 다이아몬드 프린세스가 오키나와에 기항했을 당시 크루즈 승객이었던 4명의 관광객을 택시에 태웠던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일 다이아몬드 프린세스가 오키나와에 기항해 약 9시간동악 정박했으며, 승객 상당수가 관광버스나 택시로 오키나와 시내를 관광한 것으로 알려져 오키나와 내 코로나19 추가 감염자 발생 우려를 높이고 있다.

큐슈·오키나와에서 코로나19 감염이 확인 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오키나와 첫 확진자의 경우 다이아몬드 프린세스가 기항했을 때 탑승객과 접촉으로 인해 감염된 것으로 오키나와현 측은 보고 있다.

코라나19에 감뎜된 이 택시기사는 폐렴의심 증상이 보여 13일 검사를 실시한 결과 14일 양성으로 확인 됐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투어코리아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