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만큼 돈이 된다"

고려대학교의료원, 골프선수 김세영 홍보대사 위촉

메디컬월드뉴스 2020.02.15 01:13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이 지난 11일 프로골퍼 김세영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번 위촉에 따라 김세영 선수는 앞으로 고려대의료원의 주요 기념행사와 사회공헌 활동 등 홍보활동에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김세영 선수의 경기 운영능력과 쉽게 흔들리지 않는 정신력은 우리 고대의료원의 정신과도 많이 닮아있다”며, “국민들로부터 가장 신뢰받는 사회적 의료기관으로 거듭날 초일류 고대의료원을 알리는데 크게 일조해 주실 것으로 믿으며, 김세영 선수와 함께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김세영 선수는 “모교 병원의 홍보대사를 맡게 되어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고대의료원이 계속 발전하기를 기원하며, 선수로서 성적으로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세영 선수는 1993년생으로 고려대 사회체육학부 11학번으로, 2019 LPGA투어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우승 등 다수 대회에서 입상했다. 특히, LPGA에 진출한 수많은 한국 여성골퍼들 가운데 통산 네 번째로 10승을 달성했으며, 극적인 승리를 만들어낼 때에는 항상 빨간색 바지를 입고 있어 ‘빨간 바지의 마법사’라고 불리고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메디컬월드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