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끼리끼리’ ‘팬티 투혼’ 은지원-박명수, 그 결과는?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끼리끼리’ ‘팬티 투혼’ 은지원-박명수, 그 결과는?

iMBC 연예 2020.02.16 09:30

은지원이 캐리어를 얻기 위해 팬티 차림으로 승부를 걸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2 16 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끼리끼리 에서는 멤버들이 떠난 MT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


더 길게 옷을 잇는 팀이 승리하는
길게 길게 이어라게임에서 캐리어를 획득하기 위해 늘끼리팀은 시작부터 과감하게 옷을 벗었다. 은지원은 ! 바지 벗어~”라면서 바지를 훌렁 벗어 같은 팀원끼리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번에는 빨리 캐리어 가져와야지! 그걸 왜 입고 있어 벗어야지!!!!”라면서 은지원은 박명수의 바지도 벗겼다. 하의탈의를 하는 은지원과 박명수 모습에 기가 죽은 인교진은 우리 와이프가 잘 하고 오라고 했는데라며 울상지었다.


형들의 과감한 탈의에 이수혁도 러닝셔츠 바람이 됐다
. 성규가 양말은?”이라고 하자 은지원은 이것도 티끌이라고 모으면 엄청 길어진다~”라면서 양말을 집어들었다.


추위를 못견디고 팬티 차림에 무스탕만 걸친 박명수는
여자들은 왜 이러고 다니는 거니라며 이해못하겠다는 표정이 됐다. 눈치보면서 옷을 안 벗는 성규 모습에 은지원은 너 뭐하냐! 성규야!”라며 호통치기도 했다.


과연 이 승부의 결과는
? 팬티 투혼을 벌인 은지원과 박명수는 보람을 얻었을까.


MBC
새 예능프로그램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다. 박명수, 장성규, 이수혁, 은지원, 황광희, 인피니트 성규, 이용진, 하승진, 정혁, 인교진까지 총 10명의 멤버들은 같은 상황에서 다른 행동으로 반응하며 서로의 다름을 인정, 색다른 재미와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MBC
예능프로그램 끼리끼리는 매주 일요일 저녁 5시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댓글 0

0 / 300

인기 영상

iMBC 연예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