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나 혼자 산다’ 장도연, 내 집 마련 첫 시작 들어보니 “큰 맘 먹고 결심했다” #나혼자산다 #장도연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나 혼자 산다’ 장도연, 내 집 마련 첫 시작 들어보니 “큰 맘 먹고 결심했다” #나혼자산다 #장도연

톱스타뉴스 2020.02.16 22:37

‘나 혼자 산다’ 장도연이 첫 독립 계기를 밝혀 눈길을 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장도연의 혼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장도연은 혼자 나와 살게 된 계기를 밝혔다. 그는 “31세쯤에 결혼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해서 예행연습으로 29살에 집을 나왔다. 2년씩 전세계약이 만료될 때마다 기간을 연장했는데 지금은 36살이 됐다. 더 아닌 것 같아서 큰 맘 먹고 평생 살 집으로 이사오게 됐다”라고 전했다.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장도연의 집은 필요한 가구만 배치돼 깔끔한 인테리어가 돋보였다. 장도연 역시 결혼을 전제로 두고 “그냥 살기에 딱 나쁘지 않을 정도로만 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아침부터 일어나 장도연은 이상한 통 앞에 향했고 정체는 바로 콩나물 시루였다. 장도연은 “예전에 이국주씨가 콩나물 시루를 플라스틱 통에 키우시더라고요. 그걸 보고 저도 키우기 시작했다”라며 초보 농사꾼으로서의 면모를 자랑하기도 했다. 

댓글 0

0 / 300

인기 영상

톱스타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