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남자프로농구 시즌 종료…KBL 이사회 결정

"읽는 만큼 돈이 된다"

남자프로농구 시즌 종료…KBL 이사회 결정

조이뉴스24 2020.03.24 12:51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남자프로농구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피할 수 없었다. 지난 1997년 출범 후 23년 만에 시즌이 비정상적으로 막을 내리게됐다.

한국농구연맹(KBL)은 24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KBL센터에서 제25기 제4차 이사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는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운영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프로농구는 지난 1일부터 시즌을 중단했다. 코로나19 확산 때문이다. KBL은 당시 시즌 중단을 결정하면서 재개 시점을 오는 29일로 뒀다.

이정대 KBL 총재가 지난 2일 KBL 센터에서 열린 이사회를 주재하고 있다. 한국농구연맹(KBL)은 24일 다시 이사회를 열어 2019-20시즌 조기 종료를 결정했다. [사진=뉴시스]

그러나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 조짐을 보이자 결국 남은 정규시즌 잔여 경기를 비롯해 플레이오프 및 챔피언결정전 일정까지 모두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지난 주말 보다 강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를 강조한 부분도 시즌 종료 결정에 영향을 줬다. 이로써 KBL은 여자농구(WKBL)과 한국배구연맹(KOVO)에 이어 세 번째로 시즌 일정 조기 종료를 선언한 경기 단체가 됐다.

여자프로농구를 주관하는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지난 20일, V리그를 주체인 KOVO는 23일 각각 이사회를 열어 잔여 경기와 포스트시즌을 치르지 않고 시즌 일정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에 앞서 핸드볼코리아리그, 아이스하키 아시아리그는 지난달(2월) 시즌을 조기 종료했다. 한편 KBL의 시즌 종료로 순위는 확정됐다.

중단 결정이 내려지기 전 마지막으로 열린 2월 29일 경기를 기준으로 나란히 28승 15패를 기록한 서울 SK와 원주 DB가 공동 1위로 시즌을 마치게 됐다. 3위는 안양 KGC(28승 17패)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조이뉴스24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