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제주도에 코로나19 테러했다고 봐도 무방한 ‘美유학’ 귀국, 20대 제주 관광녀의 충격 동선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제주도에 코로나19 테러했다고 봐도 무방한 ‘美유학’ 귀국, 20대 제주 관광녀의 충격 동선

연애공부 2020.03.26 14:26

제주도 창궐

구글이미지

4 5일간 제주 관광을 한 미국 유학생이 서울로 돌아간 뒤 확전 판정을 받자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미국 유학생 B(19,)는 지난 20일 어머니 등 일행 3명과 함께 제주에 4 5일간 관광했다.

 

B씨는 제주 관광이 끝난 뒤 서울로 돌아가 24일 오후 강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한 결과 감염된 것이 확인됐다.

 

미국 모 대학 유학생인 B씨는 지난 14일 미국에서 출발해 1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에 입국했으며 이후 일행과 함께 지난 20일 오전 9 50분께 김포~제주발 이스타항공 ZE207편을 타고 제주로 향했다.

 

아래는 B씨의 동선

이하, 제주의 소리

간단히 요약하자면 이렇다.

자가격리 2주 규정을 어겼으며 첫날 증상 발현 했는데도 병원 진료 약 먹고 관광 강행, 45일 동안 부지런히 돌아다녔으며 마스크를 안끼고 돌아다닌 곳도 있음

 

일부 여정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았다고 제주도는 전했으며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38명이다.

 

제주도는 B씨 방문지도 모두 방역 소독했다.

댓글 73

0 / 300

댓글 73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연애공부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