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골목식당' 백종원, 치킨바비큐+불막창집 바닥서 뜻밖의 눕방 '당황'

'골목식당' 백종원, 치킨바비큐+불막창집 바닥서 뜻밖의 눕방 '당황'

엑스포츠뉴스 2020.04.08 13:09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군포 역전시장 세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8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22번째 골목 ‘군포 역전시장’ 세 번째 편이 방송된다.

최근 백종원은 ‘역대급 대청소’로 눈에 띄게 깨끗해진 ‘치킨바비큐&불막창집’의 현재 위생 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가게에 방문해 구석구석 청소 상태를 살폈다. 그러던 중 갑자기 바닥에 벌러덩 드러누워 모두를 당황하게 했는데, 그 이유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청소 점검 후 2주 만에 제대로 된 시식에 나선 백종원은 사장님들의 조리과정을 지켜보던 중 몸에 밴 잘못된 위생 습관을 발견했고, 이에 사장님들 맞춤형 ‘특급 눈높이 과외’을 시작했다.

이밖에 ‘떡맥집’ 사장님은 백종원의 솔루션을 받은 짜장떡볶이를 맹연습하면서 직접 짜장 소스까지 업그레이드시켰다고 밝혔다. 이에 백종원이 ‘사장님표 짜장떡볶이’를 맛봤고, 이후 말없이 헛웃음을 지어 사장님을 잔뜩 긴장시켰다. 또한, 짜장떡볶이를 시식한 MC 김성주와 정인선마저 “짜장떡볶이인데 짜장 맛이 안 나”라며 달라진 맛에 의문을 제기했다.

지난 방송에서 족발 육수를 이용해 다양한 고기 부위를 삶아보기로 한 ‘시장족발집’은 부부 사장님이 직접 연구한 끝에 6종의 ‘모둠내장’을 선보였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최초 역대급 ‘모둠내장’ 비주얼에 백종원은 물론 ‘내장 마니아’ 정인선도 큰 관심을 보였다.

시식에 나선 백종원은 정인선을 호출해 함께 맛보기에 나섰고, ‘모둠내장’ 등장에 시종일관 눈을 떼지 못하던 정인선은 “맛은 물론, 비주얼만으로도 사진 찍고 싶게 만든다”며 ‘내장 러버’의 면모를 아낌없이 드러냈다.

정인선의 입맛을 사로잡은 시장족발집의 신메뉴 ‘모둠내장’은 오늘(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SBS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