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비디오스타' 신지 '올해에 너무 쉰 것 같아 불안하다'

'비디오스타' 신지 '올해에 너무 쉰 것 같아 불안하다'

엑스포츠뉴스 2020.04.08 13:3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비디오스타' 신지가 솔직한 입담을 발산했다.

가수 신지와 트로트가수 이채윤은 7일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은 4명의 무속인과 함께 ‘비스 철학관’이라는 주제로 꾸며졌다.

연예계에서 촉이 뛰어나기로 유명하다는 신지는 “제가 코요태에서 ‘귀신지’로 통한다. 오늘은 방송의 수위조절을 위해 심의 반장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이어 “그냥 나오고 싶어서 나왔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냇다.

통통 튀는 매력으로 사랑받는 이채윤은 관상학자가 뽑은 ‘올해 대박날 관상 원픽’으로 뽑혀 기뻐했다. 신지와 이채윤은 관상부터 풍수지리학까지 높은 관심을 보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신지는 무속인에게 “지난해가 너무 바빠서 그런지 올해에 너무 쉰 것 같아 불안하다. 올해도 활발하고 건강하게 활동할 수 있는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무속인은 “가수가 아닌 분야에서 기회가 들어올 것 같으니 주저하지 말고 기회를 잡아라. 특히 연애 프로그램에 패널로 출연하면 좋을 것 같다”고 답해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신지는 1998년 혼성그룹 코요태로 데뷔했다. 신나고 경쾌한 한국형 댄스 음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지난해 2월 20주년 기념 앨범 'Reborn'을 발매했다. 신지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솔직한 입담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이채윤은 지난해 1월 싱글 ‘삼삼하게’를 발매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