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정글의 법칙’ 김병만, 물속에서 휘청→배로 복귀 “돌에 부딪힐 수도”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정글의 법칙’ 김병만, 물속에서 휘청→배로 복귀 “돌에 부딪힐 수도”

MK스포츠 2020.05.23 21:20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정글의 법칙’ 베테랑 김병만이 물속에서 휘청거렸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코론’에서는 밤낚시에 도전한 김병만, 노우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병만은 물 속에서 휘청거렸다. 그는 “바람이 유난히 셌다. 파도도 세고 바람도 많이 불고, 서지가 심해서 돌에 부딪힐 수도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병만은 서둘러 배 위로 복귀했다. 이어 복귀한 노우진은 “병만이 형이 먼저 나가자고 하더라. 조류 때문에 약간 어지럽다고”라고 털어놓았다.

거센 파도로 인해 탐색조차 어려운 상황. 베테랑 듀오는 잔잔한 포인트를 찾아 이동했다.

반면 이영표, 김요한, 러블리즈 정예인, 김재환은 과일 획득에 도전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MK스포츠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