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치타 '첫눈에 반해'→남연우 '애교 잘 봤다' 라디오에서도 애정 뿜뿜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치타 '첫눈에 반해'→남연우 '애교 잘 봤다' 라디오에서도 애정 뿜뿜

뉴스컬처 2020.05.26 16:05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컬투쇼' 치타-남연우 커플이 달달한 분위기를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영화 '초미의 관심사'의 배우 치타가 출연했다.

'컬투쇼'에 영화 '초미의 관심사'의 치타가 출연했다. 사진=SBS 파워FM

치타는 '초미의 관심사'의 감독이자 연인인 남연우 감독을 언급하며 "영화 미팅을 하는데 첫 눈에 반했다"고 말했다. 이어 "미팅할 때 감독님이 걸어오는데 유혹하는 느낌이었다. 그냥 걸어온 건데"라며 "감독님도 똑같이 느꼈다고 하더라. 나도 유혹하는 느낌이었다고 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김태균이 "애교가 많은 편이냐"고 묻자 치타는 바로 애교를 선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에 남연우 감독은 직접 문자를 보내 "편하게 진행해주셔서 감사하다. 애교도 잘 봤다"고 메시지를 전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뉴스컬처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