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용루각' 지일주·EXID 정화·베리굿 조현 캐스팅, 7월 크랭크인[공식]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용루각' 지일주·EXID 정화·베리굿 조현 캐스팅, 7월 크랭크인[공식]

뉴스컬처 2020.07.01 09:57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지일주, 배홍석, EXID 정화, 장의수, 조현, 강율이 영화 '용루각'(감독 최상훈)에 캐스팅 됐다.

1일 제작사 측은 이같이 밝혔다. '용루각'은 겉으로보기엔 평범한 중국집이지만 실제로는 법이 심판하지 못한 사건들에 대해 정의의 판결을 내리는 자경단의 이야기를 다룬 액션 느와르.

지일주가 먼저 베일에 싸인 과거를 가진 신비로운 매력의 주인공 철민을 연기한다. 철민과 대립각을 세우는 용태 캐릭터는 신예 배홍석이 이름을 올렸다. 1500대 1이라는 경쟁을 뚫고 출연을 확정한 배홍석은 박신양FUN장학회 4기 수료생으로 탄탄한 기본기를 갖췄다는 설명이다.

그룹 EXID의 멤버에서 연기자로 활동 영역을 확장한 박정화는 철민과 용태 사이에서 묘한 삼각관계를 형성하는 지혜로 출연한다. 사건의뢰에 대해 작전을 짜고 지령을 내리는 캐릭터로 강단 있는 연기를 선보일 박정화는 용루각 멤버의 홍일점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장의수는 용루각의 브레인 승진을 연기한다. 머리 쓰는 일을 주로 하지만 현장에서 액션을 하고 싶어하는 승진은 용루각의 귀여움을 담당한 인물로 멤버들 가운데 가장 밝은 캐릭터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어 용루각 멤버들 모두를 뒤흔들며 사건의 중심에 선 연예인 지망생 예주 역은 그룹 베리굿의 조현이 출연을 확정했다.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꿈을 향해 달려가는 예주는 착하고 순수한 에너지를 가진 인물. 강율은 악의 축인 재범으로 출연해 용루각 멤버들과 피할 수 없는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 부문 경쟁작에 이름을 올린 '태백권'을 연출한 최상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 '용루각'은 '신과 함께', '외계인(가제)' 등과 함께 1편과 2편을 동시 촬영을 진행한다. '속닥속닥', '공수도', '식스볼', '태백권', '전설의 라이타'등 독특한 아이디어와 명확한 컨셉을 가진 작품들을 제작하며 주목 받고 있는 그노스, 꿀잼컴퍼니가 프로덕션을 맡았다. 7월 크랭크인.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뉴스컬처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