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한미약품 창업주 임성기 회장, 숙환으로 별세…향년 80세

"읽는 만큼 돈이 된다"

한미약품 창업주 임성기 회장, 숙환으로 별세…향년 80세

더팩트 2020.08.02 16:56

임성기(사진) 한미약품 회장이 2일 새벽 숙환으로 별세했다. /더팩트 DB

6일 오전 발인 가족장 예정…유족 측 "조문·조화 정중히 사양"

[더팩트 | 이한림 기자] 한미약품그룹 창업주 임성기 회장이 2일 새벽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0세.

2일 재계에 따르면 임성기 회장은 1940년 3월 경기 김포 출생으로 중앙대 약대를 졸업한 후 1967년 서울 종로에 '임성기약국'을 차려 제약업 일을 시작했다. 이후 1973년 한미약품을 창업해 오늘날 연매출 1조 원이 넘는 대기업으로 키워내면서 제약업계 거물로 불린 인물이다.

임성기 회장은 한미약품에서 '한국형 연구개발(R&D) 전략을 통한 제약강국 건설'이라는 꿈을 품고 48년 간 경영에 헌신하는 등 국내 제약산업 발전에 힘써온 것으로 전해진다.

장례는 고인과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르며 유족 측은 조문과 조화는 정중히 사양한다는 뜻을 밝혔다. 유족으로는 부인 송영숙 씨와 아들 임종윤·임종훈 씨, 딸 임주현 씨가 있다. 빈소는 미정이고 발인은 오는 6일 오전이다.

2kuns@tf.co.kr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더팩트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