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이원욱 '정권교체? 말습관'…김종민 '김경수재판? 견강부회'

"읽는 만큼 돈이 된다"

이원욱 '정권교체? 말습관'…김종민 '김경수재판? 견강부회'

연합뉴스 2020.08.02 17:34

지지 호소하는 이원욱 최고위원 후보 지지 호소하는 이원욱 최고위원 후보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당 최고위원 후보가 2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0.8.2 mtkht@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후보들이 구설에 오른 자신들의 연설 발언에 대해 3일 적극적으로 해명하고 나섰다.

이원욱 후보는 2일 전날 경남도당 및 울산시당 대의원대회에서 '정권 교체'를 세차례 언급한 것에 대해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탄핵 때 정권교체를 수도 없이 외쳤더니, 습관이 무섭다"며 "말실수를 애교로 봐달라"고 당부했다.

이 후보는 "언론에서 심지어 '엑스맨'이라는 슬픈 말을 한다"며 "잃어버린 9년 동안 외친 정권교체라는 말이 이제는 다시 입 밖으로도 나오지 않도록, 우리 꼭 민주당 정권재창출을 이루자"며 "이원욱이 선봉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종민 후보는 경남 대의원대회에서 드루킹 사건으로 재판을 받는 김경수 경남지사를 향해 "법사위에서 경남을 위해 할 일이 있으면 연락달라"고 발언한 것이 부적절했다는 지적이 나오자 페이스북에 "견강부회! 공정보도를 촉구한다"고 썼다.

김 후보는 해당 발언의 앞뒤 문맥을 함께 제시하며 "경남을 위해 앞장서서 뛰겠다는 것 이외에 재판과 관련된 말은 어디에도 없다"고 강조했다.

지지 호소하는 김종민 최고위원 후보 지지 호소하는 김종민 최고위원 후보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당 최고위원 후보가 2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0.8.2 mtkht@yna.co.kr

dk@yna.co.kr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연합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